굿데이뉴스 : 제13회 한산대첩기 생활체육 전국 남․여 배구대회 통영서 열려
HOME 회사소개 시작페이지로 즐겨찾기추가 설문조사 기자회원신청
로그인 회원가입
기사최종편집일: 2019-10-15 15:01:36
뉴스홈 > 뉴스섹션 > 스포츠
2019년06월04일 17시35분
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
제13회 한산대첩기 생활체육 전국 남․여 배구대회 통영서 열려
6월8일 선수 2,600명 참석, 지역경제 활력에 큰 기대


통영시(시장 강석주)가 주최하고 통영시배구협회(회장 박용수)가 주관하는 제13회 한산대첩기 생활체육 전국 남․여 배구대회가 오는 6월 8일부터 이틀간 통영시 일원에서 개최된다.

전국에서 127개팀 2,600여 명이 참가하는 이 대회는 지난 2월말에 개관한 통영체육관 외 보조구장 등 총 13개 구장 14개 코트에서 경기가 펼쳐지며 개회식은 6월 8일 오전 12시 통영체육관에서 열릴 예정이다.

 경기부문은 남자팀은 클럽2부, 클럽3부, 아마장년부, 시니어부 등 4개부로 나뉘고 여자팀은 클럽3부로 진행될 예정이며 경기진행과 경기규칙은 생활체육 9인제 배구 규칙을 따르게 되어 있다.

 경기결과 각부의 우승팀에게는 우승기 및 시상금 100만원, 준우승팀에게는 시상금 50만원, 공동3위는 시상금 30만원이 주어진다.

 통영시와 통영시배구협회에서는 대규모 배구대회를 통하여 지역경제 활력에 큰 보탬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으며 대회준비에 박차를 기해오고 있다.

 통영시배구협회에서는 13개구장의 경기장 확보 및 시설점검, 대회장비 및 부대시설 준비, 전국 생활체육 배구인들에 대한 참가 홍보 등을 준비해왔다.

 또 통영시에서는 대회개최에 따른 예산지원을 비롯하여 전 읍면동별 환경정비, 각종 주․정차 문제, 쓰레기 문제, 의료지원 및 자원봉사 등 행정지원을 준비해오고 있다.

 특히 경기장에 자원봉사자를 배치함은 물론 통영케이블카와 어드벤쳐타워를 이용하는 선수와 가족들에게 58%의 할인혜택과 함께 루지시설 이용자에 대해서도 통영시민과 동일한 4,000원의 할인혜택을 주기로 했다.

 강석주 통영시장은 지난 6월 3일 통영시 직원정례 조회를 통하여  “6월부터 7월초까지 6개의 대규모 전국체육대회가 열리는 만큼 환경정비를 비롯한 행정지원 등 손님 맞을 준비에 최선을 다해달라”고 직원들에게 당부하기도 했다.

 통영시 교육체육지원과 구태헌 과장은 “조선업 침체와 경기 불황으로 좋지 않은 지역경제가 우리시에서 유치한 각종 전국대회 여파로 잠시나마 단비 역할을 할 수 있어 다행으로 생각한다.” 면서 “앞으로도 시에서는 지역경제 효과가 큰 대회를 많이 유치하여 지역 상인들의 얼굴에 미소를 띄울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.”고 했다.

 한편 올해로 13회째를 맞는 한산대첩기 생활체육 전국 남여 배구대회는 전국의 생활체육 배구인들이 가장 선호하는 대회로 정평이 나 있다.

관련기사가 없습니다
뉴스스크랩하기
김청규 (kcally@hanmail.net) 기자 
 
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
스포츠섹션 목록으로
[스포츠]통영시청팀 전국체...
 

이름 비밀번호
다음기사 : 제7회 이순신장군배 전국동호인 테니스대회 통영서 열려 (2019-06-05 13:49:48)
이전기사 : 통영교육지원청,제48회 전국소년체육대회 금2,은2,동5 획득 (2019-05-30 15:11:57)
최근 인기기사





검색된 설문이 없습니다.
기사 제보 받습니다.
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독자투고 기사제보
인터넷신문 | 제호 : 굿데이뉴스 | 발행소 : 경남 통영시 북신염전길 27 (북신동 564-4번지)
등록번호 : 경남 아00080 호 | 등록일 : 2009년 8월 24일 | 발행일자 : 2009년 8월 24일
발행인 : 백진우 | 편집인 : 김청규 | 청소년보호책임자 : 김청규
전화번호 : 055-646-6089 | 휴대전화 : 010-9056-6089 | 팩스 : 055-646-6089 | 전자우편 : kcally@hanmail.net
굿데이뉴스의 모든 컨텐츠(기사)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,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.
후원계좌 : (농협) 302-0867-1177-81 백진우

Copyright(c) 2019 굿데이뉴스 All rights reserved.